'강심장' 정애연 "출산후 한달만에 8㎏뺐다"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3.01.29 23:37 / 조회 : 212
image
<화면캡처- SBS 예능프로그램 '강심장'>


배우 정애연이 출산 이후 한 달 만에 8㎏를 뺀 노하우를 공개했다.

정애연은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강심장'에 출연해 "아이를 가지고 나서 20㎏나 쪘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아이를 낳고 나면 다 빠질 줄 알았는데 딱 아이의 몸무게만큼 빠져 충격이 컸다. 양수의 무게도 빠질 줄 알았는데"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거울 속 내 모습을 보면 내가 알던 나는 온데간데없었다. 그 이후 그 어떤 탄수화물도 섭취하지 않고 미역국만 먹으면서 한 달 만에 8㎏을 뺐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 박현빈이 살이 찐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