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 이준기, 한혜진 목격담 "벽화 같은 미모"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3.01.29 00:18 / 조회 : 50865
image
<화면캡처- SBS 예능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배우 이준기가 신인 시절 한혜진의 미모에 감탄을 금치 못했던 사실을 공개했다.

이준기는 2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신인 시절 오디션을 낙방하고 나서 절망에 빠진 상태에서 한혜진을 목격했다"고 전했다.

그는 "걸어가면서 한혜진을 봤는데 얼굴에서 빛이 났었다. 특히 코에서 아우라가 엄청나게 뿜어져 나왔다"고 고백했다.

이어 "벽화인 줄 알았다. 너무 예뻤다"고 덧붙였고 이에 한혜진은 "벽화라는 말에 순간 가슴이 떨렸다"며 몹시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이준기가 스타병에 걸렸었던 과거를 고백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