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침대에 누워 우월 민낯 공개 '백옥피부'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9 09:55 / 조회 : 2730
image
<사진- 손담비 트위터>


가수 손담비가 침대에서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손담비는 지난 18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잠이 오지 않는 이 밤"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손담비는 침대에 엎드려 책을 앞에 둔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민낯임에도 불구하고 또렷한 이목구비와 잡티 하나 없는 백옥 같은 피부를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손담비의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나는 책 읽으면 바로 기절하는데", "손가락까지 예쁘다", "볼 만져보고 싶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손담비는 지난 2012년 11월 미니앨범 '눈물이 주르륵'을 발표한 뒤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