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木夜예능 1위 굳히기..'소시' 효과 톡톡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3.01.18 07:27 / 조회 : 800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캡쳐=KBS 2TV 해피투게더3>


KBS 2TV '해피투게더3'이 목요일 심야 예능 강자 자리를 지켰다.

1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7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은 9.8%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이하 동일기준)

이는 지난 10일 방송분보다 0.1%포인트 소폭 상승한 수치이며 5주 연속 목요일 심야 예능 강자 자리를 지키게 됐다.

이날 방송은 댄싱퀸 특집으로 김완선, 백지영,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 효연, 유리, 윤아가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다.

한편 이날 동시간대 방송된 SBS '자기야' 7.4%, MBC '무릎팍 도사'는 6.3%를 각각 기록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