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재훈 "'달빛프린스' 용감한형제 걱정, 어떡하지?"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3.01.16 11:37 / 조회 : 3012
  • 글자크기조절
image
탁재훈(좌) 용감한 형제(우)ⓒ홍봉진 기자


탁재훈이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달빛프린스'에서 MC로 호흡을 맞추게 된 용감한 형제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았다.

탁재훈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신관 국제회의실에 열린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달빛프린스'의 제작발표회에서 '달빛프린스'의 MC들에 대한 자신의 느낌을 전했다.

탁재훈은 이 자리에서 '달빛프린스'의 MC 중 용감한 형제가 가장 걱정이 된다고 밝혔다.

그는 "용감한 형제는 어떻게 풀어가야 할 지 호동이와 의논했는데 잘 모르겠다"고 전했다.

이어 "(최강)창민은 보기에는 예쁘장해서 내성적일 것 같은데, 실제 성격은 상남자에 가깝다"며 "겉보기와 달랐다"고 덧붙였다.

탁재훈은 강호동에 대해서는 "(강)호동이는 실력 있는 방송인이다"며 "잘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탁재훈은 "첫 녹화는 저 혼자 좋았는지 모르겠다"며 "집에 가서 가능성이 있겠구나 생각했다"며 "하지만 다른 분들은 저와 생각이 다른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달빛프린스'는 강호동, 최강창민(동방신기), 용감한 형제, 정재형, 탁재훈이 MC를 맡았다.

오는 22일 오후 '김승우의 승승장구' 후속으로 첫 방송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