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좋은날' 소향 "난소 전부 제거해 자연임신 불가"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6 10:59 / 조회 : 2503
image
<화면캡처- MBC '기분 좋은 날'>


가수 소향이 난소 두개를 모두 제거한 사실을 밝혔다.

소향은 16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 "자연 임신이 불가능 한 상태"라고 고백했다.

그는 "결혼 이후 초음파 검사를 하던 중 한 쪽 난소에 이상이 생겨 제거수술을 받았다. 그러나 수술 도중 의사가 나머지 한 쪽 난소에도 이상이 생긴 것을 발견한 후 급하게 가족들을 수술실로 불렀다"고 전했다.

이어 "의사는 가족들에게 '이 난소까지 제거하면 임신이 불가능할 수도 있다'고 전했고 이에 시아버지께서는 '그게 무슨 상관이냐. 내 며느리를 살리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대답해 난소를 모두 제거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소향은 "최근 입양이나 불임치료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 소향이 시부모님에 대한 지극한 애정을 드러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