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동앨리스' 문근영, 깜찍 애교로 간식 탈취?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3.01.12 15:47 / 조회 : 22603
image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문근영이 간식을 부르는 애교로 눈길을 끌고 있다.

문근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가 12일 오후 SBS 주말 드라마 '청담동 앨리스'에 출연 중인 문근영의 드라마 촬영 중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 공개된 사진에서 문근영은 촬영 대기 중 바닥에 앉아 상대방과 얘기를 하고 있다.

소속사에 따르면 당시 그 사이를 지나가던 스태프가 문근영에게 물과 간식을 주면서 지나갔다. 이에 주위 스태프는 문근영의 모습에 간식을 부르는 애교라며 가지고 있던 물과 초콜릿 등을 챙겨줬다.

문근영은 평소에도 '청담동 앨리스' 촬영장에서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해 어디서나 스태프와 편하게 소통하며 힘든 촬영을 이겨내고 있다는 후문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