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홍석천 "연예인 창업, 특혜 생각하면 망해"

강금아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0 01:09 / 조회 : 1681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인 홍석천이 창업을 꿈꾸는 연예인에게 소신 있는 충고를 전했다.

홍석천은 9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 스타' 민머리 특집에 출연했다.

이날 "성공한 CEO로서 '이런 사람은 사업을 하면 망한다'는 유형이 있다면?"이라는 MC 규현의 질문에 홍석천은 "우선 연예인은 연예인이라고 해서 특혜를 생각한다면 무조건 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냥 넘어갈 수도 있는 건데 연예인이라서 더 욕을 먹을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본인이 원하는 창업아이템에서 최소한 6개월에서 1년은 경험을 해보고 그 이후에 창업을 해도 늦지 않다"며 "모르면 무조건 망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홍석천을 비롯해 개그맨 염경환, 윤성호, 헬스트레이너 숀리가 출연해 예능감을 과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