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종·박유천, 극중 연인에 사랑의 세레나데 '달콤'

최보란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3.01.01 00:00 / 조회 : 3114
image
<방송캡처=SBS 연기대상>


김민종과 박유천이 드라마 속 연인들에 사랑의 세레나네를 열창했다.

김민종과 박유천은 31일 오후 8시50분부터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2 S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했다.

김민종은 '신사의 품격'에서 호흡을 맞춘 윤진이와, 박유천은 '옥탑방 왕세장'에서 연인으로 출연한 한지민과 나란히 커플상 트로피를 안았다.

수상 직후 인터뷰에서 MC 이동욱은 두 남자 배우들의 가수 이력을 언급하며 "그냥 넘어 갈 수 없겠죠"라고 사랑의 노래를 요청했다.

이에 김민종은 윤진이를 바라보며 '착한사랑' 한 소절을 조금 보여줬고, 박유천은 그윽한 눈빛으로 故유재하의 '그대 내 품에'를 짤막하게 불러 관중의 환호를 이끌어 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