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고창석, 소지섭 닮은꼴? "소창석이라 불러서"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11.24 19:48 / 조회 : 59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배우 고창석이 소지섭을 닮았다는 자신의 발언에 대한 이유를 찾느라 진땀을 뺐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지난 주 방송에 이은 '못.친.소 페스티벌' 2탄으로 꾸며졌다. '못.친.소 페스티벌'은 못생긴 친구를 소개합니다 특집이다.

고창석은 이날 방송에서 자신과 닮은꼴 스타로 소지섭을 손꼽았다.

그는 소지섭을 닮은꼴로 선택한 이유를 묻자 "죄송한데 다른 분부터 먼저 하면 안 되겠냐"고 했다. 자신도 모르는 소지섭과의 닮은꼴 찾기에 고민에 빠진 고창석이었다.

고창석은 다른 출연자들의 닮은꼴이 끝나자 "외모에서는 못 찾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름을 고창석으로 쓰면 사람들이 소창석씨라고 한다"고 말했다.

고창석의 어이없는 이유에 출연자들은 실소를 금치 못했다.

고창석 외에 소지섭을 선택한 하림, 윤종신, 길 등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못.친.소 페스티벌'은 더 못생긴 팀(조정치, 김C, 유재석, 데프콘, 김영철, 고창석, 김제동, 김범수)과 못생긴 팀(정준하, 노홍철, 하림, 하하, 이적, 길, 정형돈, 김영철, 윤종신)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