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태준·임주연, 다음달 1일 웨딩마치...한대수 주례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11.24 14:20 / 조회 : 3704
  • 글자크기조절
image
임주연(왼쪽, 출처=미니홈페이지)과 조태준(출처=루오바팩토리)


뮤지션 조태준(33)과 가수 임주연(29)이 오는 12월 1일 사랑의 결실을 맺는다.

조태준과 임주연의 소속사 루바오팩토리에 따르면 조태준과 임주연이 오는 12월 1일 오후 4시 30분 서울 마포 엠펠리스 웨딩에서 백년 가약을 맺는다.

두 사람의 결혼식 사회는 개그우먼 김미려와 와이낫의 전상규가 맡는다. 주례는 '한국 포크록의 대가'로 불리는 가수 한대수가 맡았다.

조태준과 임주연은 2000년대 중반 처음 만났으며, 비틀스 트리뷰트 밴드인 타틀즈에서 함께 활동했다. 올 4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했다.

한편 홍대 인디신에서 활동 중인 2인 밴드 하찌와 TJ 및 3인 그룹 우크렐레 피크닉의 멤버로 동시 활동 중이다. 임주연은 여성 싱어송라이터로 2002년 제14회 유재하음악경연대회 은상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