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광수, 유재석 '이승기 사랑'에 울컥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11.18 19:08 / 조회 : 174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이광수가 유재석의 '이승기 사랑'에 울컥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이승기와 박신혜가 런닝맨 멤버들과 함께 최정예 첩보 요원이 되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007 워터스나이퍼' 편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서 이광수는 유재석,이승기와 한 팀이 돼 아웃면허를 획득하기 위해 미션 수행에 나섰다.

이광수는 유재석과 이승기가 과거 'X맨'에서 호흡을 맞췄던 경험을 내세워 친분을 과시하자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그는 유재석이 자신의 이름을 승기로 바꿔부르자 "광수를 승기라고 부른 거예요, 지금?"이라며 서운해 했다.

유재석은 이광수의 핀잔에도 불구하고 이승기 생각에 빠진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