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김' 최정윤, 네일로 김동완 향한 마음 들통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11.09 21:12 / 조회 : 557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KBS 1TV '힘내요 미스터김' 캡처>


'힘내요 미스터김' 최정윤이 김동완에게 잘 보이기 위해 네일을 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1TV 일일연속극 '힘내요 미스터김'에서 김태평(김동완 분)의 조카 김희래(서지희 분)는 양호선생님 천지영(최정윤 분)의 마음을 떠보기 위해 잔머리를 굴렸다.

김희래는 천지영 앞에서 송아에게 "삼촌이 진짜 그랬어? 여자들 네일하면 그렇게 섹시해 보일 수가 없다고?"며 김태평의 취향을 아무렇게나 말했다.

이에 송아는 "응 여자가 네일하면 솝톱이 예뻐 보인다고"라고 대답했고, 김희래는 "우리 삼촌 완전 주책이다. 왜 여자들 손톱에 집착하고 그러냐"라고 말했다.

이를 듣고 있던 천지영은 신경 안 쓰는 척 아이들에게 피자만 주고 집으로 돌아갔지만 곧이어 집에서 나와 네일 샵으로 향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김태평이 쫓겨났던 이우경(왕지혜 분)네 집에 다시 가사 도우미로 고용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