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싶다' 여진구·김소현..아역 신드롬 이을까?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2.11.07 09:17 / 조회 : 4912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김 프로덕션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보고 싶다'(극본 문희정·연출 이재동)의 아역커플 여진구와 김소현이 브라운관 아역 신드롬을 이어나갈 수 있을지 관심을 받고 있다.

공전의 히트를 기록했던 MBC '해를 품은 달'에서 호흡을 맞춘 아역스타 여진구와 김소현의 만남은 방송 전부터 이미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두 사람은 앞서 공개된 예고편과 스틸 컷 등을 통해 성인연기자인 박유천 윤은혜와 싱크로율을 이루며 관심 받았다. 또 성인배우 못지않은 애절하면서도 안타까운 첫 사랑의 사연을 담아내는 감성 연기로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최근 성인연기자 못지않은 아역배우의 열연이 중요시되고 있는 가운데 안정적인 연기력을 바탕으로 대중들로부터 높은 인지도를 얻은 여진구와 김소현의 활약여부를 향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보고 싶다' 관계자는 "여진구와 김소현은 흡입력 있는 내면 연기와 감정 표현 등을 통해 남녀주인공이 지닌 색깔을 200% 소화해내고 있다"며 "이들이 펼쳐낼 안타깝고 애절한 첫 사랑 연기는 성인연기자 박유천, 윤은혜가 선보일 가슴 시린 로맨스의 감성을 극대화 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보고싶다'는 열 다섯, 가슴 설렌 첫 사랑의 기억을 송두리째 앗아간 쓰라린 상처를 가슴에 품고 살아가는 두 남녀의 숨바꼭질 같은 사랑이야기를 그린 정통 멜로드라마. 7일 첫 방송 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