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쇼' 아이유 "남자친구? 잘될 뻔 했는데 밀당때문에"

강금아 인턴기자 / 입력 : 2012.11.03 00:19 / 조회 : 15120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SBS '고쇼'>


가수 아이유가 숨겨둔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고쇼'에서는 브라운 아이드 걸스(제아, 나르샤, 미료, 가인)의 멤버 가인, 아이유, 미쓰에이(페이, 지아, 수지, 민)의 수지가 출연해 솔직한 이야기를 펼쳤다.

아이유가 "나 좋다고 해주는 사람에게 금방 빠져드는 타입"이라고 밝히자 MC들은 "데뷔 후에도 그런 사람이 있었냐"고 질문했다. 이에 아이유는 "얼마 전에"라고 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사귀었나"라는 질문에 "그건 아니고 잘 될 뻔 했는데 잘 안됐다"고 답하며 "그분이 약간 밀당을 하시더라구요"라며 자신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그분과 SNS로 대화를 나눴는데 확인을 하고도 30분 동안 답장이 안 오다가 갑자기 또 아무렇지 않게 연락이 오더라"며 그 이후로 자신이 연락을 끊었다고 말했다.

아이유는 "갑작스레 연락을 끊자 상대방은 이해를 못하더라"며 "그래서 '우리는 약간 모자란 것 같다. 만나기엔 모자라고 예전으로 돌아가기엔 뭔가 은근하다'고 답했다"고 덧붙였다.

아이유는 "이 사람이 내가 좋다고 해주면 '나도 네가 너무 좋아'라고 해줄 수 있는데 그게 아니니까"라며 "제가 너무 급했던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한편 아이유는 "앞으로 누군가를 사귄다며 공개연애를 할거냐"는 MC들의 질문에 "팬들을 위해 숨길 때까지 숨겨보겠다"고 답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