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좋은날' 알렉스, 추헌엽과 특별한 인연 공개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2.10.30 11:45 / 조회 : 1888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MBC '기분 좋은 날'>


가수 알렉스(본명 추헌곤)가 배우 추헌엽과 친척임을 밝혔다.

알렉스는 30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 "추헌엽과 사촌시간이라는 사실을 최근까지도 몰랐다"고 밝혔다.

알렉스는 "나는 외국생활을 오래했기 때문에 우리가 사촌이라는 것을 모를 수밖에 없었다"며 "나중에 가족모임에 가서 알고 보니 헌엽이는 할아버지의 형제의 손자였다는 사실을 알았다"며 추헌엽과 친척임을 알렸다. 물론 실제 촌수로는 사촌은 아니다.

이어 "헌엽이는 연기자로 시작했던 사람이고 나는 가수로 시작한 후에 연기에 도전하려던 때에 서로를 알게 되었다"며 "헌엽이가 좋은 연기 선생님도 소개 해주고 드라마 모니터링도 해주는 등 많은 도움을 줬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추헌엽이 "알렉스는 스킨십이 자연스러운 사람"이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