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난이 송편' 경수진, 지적장애 연기로 '뭉클'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10.25 11:50 / 조회 : 4560
image


신예 경수진이 MBC 2부작 특집극 '못난이 송편'(극본 최현경 연출 이은규)에서 혼신을 다한 지적장애 연기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경수진은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못난이 송편' 1회에서 학창시절 '왕따' 피해로 지적 장애를 앓는 오아영 역을 맡아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경수진은 시간이 흐른 뒤에도 '왕따' 상처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학교 주변을 배회하는 오아영의 모습을 훌륭히 소화해 냈다.

특히 빗속에서 어머니와 함께 오열하는 장면에서는 '왕따'의 상처로 후천적 장애를 얻게 된 아영의 슬픔과 분노를 가슴 절절하게 표현해 냈다. 청순하고 차분한 외모와 달리 극한 감정을 쏟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못난이 송편'은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된 학교 폭력과 왕따 문제를 조명하면서 학교에서 벌어진 문제가 어떻게 당사자와 그 가족의 삶에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를 담아냈다. 25일 2부가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