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마오' 현진영, 자신 곡 리메이크한 '유닛파이브'에 혹평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2.10.19 21:56 / 조회 : 4393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KBS 2TV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
가수 현진영이 자신의 노래 '흐린 기억 속의 그대'를 리메이크한 유닛파이브팀의 무대를 지루하다고 평가했다.

현진영은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내 생애 마지막 오디션'의 심사위원으로 출연해 유닛파이브팀에게 "지루한 무대였다"고 혹평했다.

이날 시나위 출신 록커 손성훈, 소녀가장 엄여진, 고아인 신성훈과 최정훈으로 구성된 유닛파이브팀은 심사위원인 현진영의 '흐린 기억 속의 그대'를 R&B버전으로 편곡해 무대를 꾸몄다.

그러나 원곡자이자 심사위원인 현진영은 "별로였다. 작곡자의 의도를 전혀 살려내지 못해 지루하기까지 했다. 많은 후배들이 이 노래를 리메이크했지만 이게 가장 최하위인 것 같다"고 혹평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거북이의 메인보컬출신 임선영, 박영환, 최정빈, 고등학생 래퍼 김연준, 정혜원과 함께한 '5남매'팀이 GOD의 '촛불 하나'를 열창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