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동호, 12일 긴급 입원..'늑막염 진단'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2.10.12 17:51 / 조회 : 3669
  • 글자크기조절
image


남성아이돌 그룹 유키스(수현, 기섭, 일라이, 케빈, 동호, 훈, 에이제이)의 멤버 동호가 늑막염진단을 받아 긴급 입원했다.

소속사 NH미디어 측은 12일 "동호가 오늘 오전 예정된 스케줄을 위해 이동하던 중 통증을 호소해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고, 검사결과 늑막염 진단을 받았다"며 "현재 강남에 위치한 모 병원에 긴급 입원 후 수술여부를 보고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유키스는 현재 지난 달 발매한 국내 미니7집 스케줄 및 일본 앨범 제작 일정 등을 소화하고 있으며, 동호는 영화 '돈 크라이 마미' 홍보 활동 등 개인 스케줄이 예정되어 있는 상태.

소속사 측은 "영화 홍보스케줄 및 국내외로 많은 스케줄이 예정되어 있기에 현재는 동호를 제외한 멤버들만 스케줄에 임하고 있다"며 "예정되어 있는 스케줄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동호의 건강상태가 최우선이기 때문에 일단 병원입원 후 치료를 받고 추후 수술여부 등 향후 경과를 지켜볼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미니7집 '스탑 걸(Stop Girl)'을 발표하고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유키스는 향후 동호가 완쾌할 때까지 동호를 제외한 멤버들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