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랑' 이준기, 신민아에 백허그 고백..'애절'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2.09.27 22:38 / 조회 : 8817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MBC 수목드라마 '아랑사또전'>


이준기가 자신의 마음을 받아주지 않는 신민아에게 백허그를 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아랑사또전'(극본 정윤정·연출 김상호 정대윤)에서 은오(이준기 분)는 자리를 뜨려는 아랑(신민아 분)을 뒤 쫓아 가 백허그를 했다.

아랑은 "대체 어쩌자는 거야? 복잡하다고 했지? 하나도 안 복잡해. 나는 가고 너는 남는 거야"라며 은오의 마음을 거절하고 뒤돌아 떠났다.

이때 은오가 아랑을 뒤쫓아 백허그를 하며 "이렇게 할 거야. 안고 싶으면 안을 거고 잡고 싶으면 잡을 거야. 보고 싶으면 볼 거고 하고 싶은 말이 있으면 다 할 거야. 그 다음 일은 그 다음에 생각할거야"라며 애절한 고백을 했다.

그러나 아랑은 은오의 팔을 뺀 뒤 떠났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최주왈(연우진 분)도 아랑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