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랄라부부' 나르샤 "변희봉과 스킨십 고민된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09.26 16:16 / 조회 : 3078
image
KBS 2TV 새 월화극 '울랄라 부부'의 나르샤ⓒ임성균 기자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멤버 나르샤가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추는 배우 변희봉과의 스킨십이 고민이라고 밝혔다.

나르샤는 26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울랄라 부부'(극본 최순식 연출 이정섭 전우성)의 제작발표회에서 "이번 작품에서 한 마디로 귀신 역할이다"고 말했다.

나르샤는 이 자리에서 "극중 제가 맡은 무산신녀는 귀신 세계에서도 퇴출당했을 법한 성격이다. 되바라진 귀신일 수 있다"고 자신의 캐릭터를 소개했다.

그는 "그래서 제가 변희봉 선생님한테 어깨동무도 하고 그런다"며 "하지만 아직은 선생님과의 호흡이 고민이 된다"고 말했다.

나르샤는 극중 변희봉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집에서 어떻게 연기를 할까 연구를 했다"며 "그러다가 변희봉 선생님의 어깨에 팔 두르는 걸 상상했다. 상상인데도 손이 올라가기 어려웠다. 나이 차이가 있어 너무 건방져 보일까봐 그랬다"고 밝혔다.

이어 "빨리 그런 게 깨졌으면 좋겠다"며 "(변희봉)선생님을 보기 전까지 연기적으로 재밌다고만 상상했다"며 "실제 보니까 카리스마가 있으셔서 주눅이 들었다. 빨리 친해져야겠다"고 말했다.

한편 '울랄라 부부'는 이혼서류에 도장 찍은 부부 고수남(신현준 분)과 나여옥(김정은 분)이 법원에서 영혼이 뒤바뀌며 벌어지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를 그린 웃음과 감동의 가족코미디다.

오는 10월 1일 첫 방송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