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달따' 서지혜, 고세원·조동혁 형제사실에 '충격'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09.18 21:25 / 조회 : 6685
image
<사진= KBS1TV '별도 달도 따줄게' 캡처>


'별달따' 서지혜가 모든 사실을 알았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1TV 일일연속극 '별도 달도 따줄게'에서 한채원(서지혜 분)은 당직인 남편 서진우(조동혁 분)에게 줄 도시락을 싸들고 서만호(김영철 분)의 병실을 찾아갔다.

이어 그녀는 병실 안에서 대화를 나누는 만호와 진우의 이야기를 듣게 되고, 자신의 오빠 한민혁(고세원 분)이 진우의 잃어버린 형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에 충격을 받은 채원은 도시락을 떨어뜨리고, 소리를 듣고 나온 진우는 채원이 대화를 들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채원은 진우에게 "우리오빠 말하는 거 아니죠? 진우씨 형 아니죠? 그죠?"라며 사실을 부정하려 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서만호는 잃어버린 아들 한민혁을 사돈으로만 대해야 하는 것에 마음 아파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