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아일랜드 송승현, '잭더리퍼'로 日뮤지컬 데뷔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2.09.18 06:48 / 조회 : 2169
image
FT아일랜든 송승현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FT아일랜드 멤버 송승현이 일본 뮤지컬 무대에 데뷔한다.

송승현은 오는 19일 일본 도쿄 아오야마 무대에서 뮤지컬 '잭더리퍼(Jack The Ripper)'의 주인공 다니엘 역으로 일본 뮤지컬 무대 신고식을 치른다. 이어 10월 1, 2일에 열리는 '잭더리퍼' 일본 공연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1992년생인 송승현은 '잭더리퍼' 주인공 다니엘 역에 최연소 나이로 캐스팅되면서 큰 기대를 모았다. 지난 8월 8~23일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잭더리퍼' 국내 첫 공연에서부터 안정된 연기와 노래, 완벽한 대사 전달, 표정 연기 등으로 언론의 호평을 받으며 뮤지컬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확실히 증명했다.

일본 뮤지컬 공연 신고식을 앞둔 송승현은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FT아일랜드 멤버로 무대에서 팬들을 만나다가 뮤지컬 배우 송승현으로 일본팬들을 만난다고 생각하니 기대되고 떨린다. 멋진 공연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송승현은 신 한류를 이끌고 있는 인기 밴드 FT아일랜드(최종훈, 이홍기, 이재진, 최민환, 송승현)에서 기타, 랩, 보컬을 맡고 있다. FT아일랜드가 10일 발표한 네 번 째 국내 정규 앨범 '파이브 트레져 박스' 활동을 준비하면서도, 시간을 쪼개 하루에 12시간씩 뮤지컬 연습에 매진하는 등 이번 뮤지컬을 위해 열심히 준비해 왔다.

실제 영구 미해결 살인 사건을 모티브로 탄생한 '잭더리퍼'는 2009년 초연 이후 2차례의 앵콜 공연을 거쳐, 3년 연속 흥행신화, 외국관객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최고의 뮤지컬로 평가 받는 대한민국 대표 흥행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