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주원 "갑자기 맘이 슬프다" 아쉬운 마음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09.03 23:02 / 조회 : 7728
image
ⓒ사진=스타뉴스


배우 주원이 KBS 2TV 수목드라마 '각시탈'(극본 유현미 연출 윤성식 차영훈) 종영을 앞두고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주원은 3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끝나는 날이 오고 있다. 갑자기 맘이 슬프다"는 짧은 글을 남겼다.

이날 주원의 남긴 글은 '각시탈' 종영을 앞두고 마지막 촬영이 한창인 가운데 허전한 마음을 뜻한 것이다.

주원은 극중 암울했던 시절 살기위해 친일파가 됐다가 형의 죽음으로 조선의 영웅 '각시탈'이 된 이강토 역으로 많은 사랑받고 있다.

한편 '각시탈'은 오는 6일 종영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