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진세연, 한채아에게 무릎 꿇고 부탁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08.29 23:42 / 조회 : 2164
image
<사진= KBS2TV 수목극 '각시탈' 캡처>


'각시탈' 진세연이 한채아에게 무릎을 꿇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각시탈'에서 이강토(주원 분)는 조선총독부의 무기고를 털다가 슌지(박기웅 분)에게 붙잡혀 결국 정체가 탄로 났다.

이에 목단(진세연 분)은 채홍주(한채아 분)를 찾아가 이강토를 구해 줄 것을 부탁했다.

목단은 채홍주에게 "부탁이 있어요. 당신이 원하는 건 뭐든지 할게요. 이강토를 구해주세요."라며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이강토가 각시탈인거 당신도 알죠? 슌지한테 잡혀 있어요. 제발 그 사람 목숨만은 살려주세요. 떠나라면 떠나고 잊으라면 잊을게요 제발" 이라며 눈물을 흘리며 무릎을 꿇었다.

한편 채홍주는 그녀의 부탁을 쉽사리 거절하지 못하며 갈등하는 모습을 내보여 앞으로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