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꽈당 굴욕에 솔직답변.."관객 풀샷이길"

노형연 인턴기자 / 입력 : 2012.08.23 19:31 / 조회 : 3831
image
ⓒ홍봉진 기자 ,MBC '2012 DMZ 평화 콘서트'


가수 아이유가 최근 무대에서 넘어질 뻔했던 일에 대해 재치있는 답변을 했다.

아이유는 지난 22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나 오늘 완전 잉여"라는 제목으로 팬들의 질문에 실시간으로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에 한 팬은 "무대에서 넘어질 뻔 할때 든 생각은?"라는 질문을 했고 아이유는 "지금 넘어지면 남은 2절이 너무 길다!"고 재치 있게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또 다른 팬은 "무대에서 삐끗하거나 넘어진 뒤 드는 생각은?"라는 질문에 아이유는 "제발 관객 풀샷 이었길"라고 웃음을 주었다.

이는 지난 14일 경기도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열린 MBC '2012 DMZ 평화 콘서트'에서 넘어질 뻔했던 상황을 말한 것으로 당시 비가 많이 내려 무대가 미끄러운 상황이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위험할 뻔했다", "끝까지 노래하는 모습이 예쁘다", "넘어지는 줄알았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