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어측 "교통사고 소연, 많이 놀랐다..목·어깨 통증호소"

"외관상 큰 부상은 없는 듯"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2.08.13 09:08 / 조회 : 7659
  • 글자크기조절
image
티아라 소연 ⓒ스타뉴스


걸그룹 티아라 소연이 교통사고를 당한 가운데 외관상으로 큰 부상은 없지만, 목과 어깨의 통증을 호소하며 정신적으로도 많이 놀란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13일 오전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 측이 스타뉴스에 밝힌 바에 따르면 소연은 KBS 2TV 월화 미니시리즈 '해운대 연인들' 촬영에 참여하기 위해 이날 새벽 회사 차량을 타고 경부고속도로를 이용, 서울에서 부산으로 내려가던 중 오전 6시께 구미 부근에서 차가 빗길에 미끌어지면서 가드레일에 부딪힌 뒤 전복 당하는 사고를 겪었다.

당시 차량 안에는 운전자 이외에 소연을 포함, 스타일리스트 등이 있었고 이들은 곧바로 사고 현장 인근의 한 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 이후 병원에서 CT 촬영 등 정밀 검사를 받고 있다.

코어콘텐츠미디어 측 관계자는 이날 오전 9시께 "소연은 외관상으로는 큰 부상은 없지만 사고 직후부터 지금까지 굉장히 놀라 있는 상태"라며 "목과 어깨 통증도 호소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일단 소연의 몸 상태를 정확히 파악하고 안정을 취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소연 측은 이번 교통사고로 일단 이날 예정돼 있던 소연의 '해운대 연인들' 촬영은 취소할 계획이다. 이후 소연 건강 상태를 봐가며 제작진과 의논, '해운대 연인들'의 추후 촬영 참여 시기를 결정할 예정이다.

소연은 현재 '해운대 연인들'에서 여주인공 고소라(조여정 분)의 철부지 이복동생 이관순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