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유오성 "극중 기철, 은수 사랑하지 않는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2.08.09 16:49 / 조회 : 3680
image
배우 유오성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배우 유오성이 '신의'에서 극중 유은수(김희선 분)를 사랑하는 캐릭터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유오성은 9일 오후 2시 서울 양천구 목동 SBS 공개홀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신의'(극본 송지나·연출 김종학)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역할인 기철에 대해 "극중 유은수를 유혹하는 등 이성으로서의 감정을 가지고 있지 않는 캐릭터"라고 설명했다.

유오성은 "기철은 정치 지향적 인물이라 현대에서 온 은수가 가진 현대 의학에 대한 정보를 얻어 권력의 힘으로 쓰기 위해 은수를 접근할 뿐"이라며 "은수의 인간적인 면모에 반할 수는 있겠지만 기철은 은수에 대한 사랑의 감정은 가지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신의'는 고려시대 무사와 현대 여의사의 시공을 초월한 사랑을 그린 이야기다. '추적자' 후속으로 오는 13일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