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학선, 사상 첫 체조 금메달..★들 "자랑스럽다"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8.07 09:03 / 조회 : 982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위), 스타뉴스(아래)


체조 종목에서 올림픽 사상 첫 금메달을 안긴 양학선 선수에게 스타들이 응원의 글을 남기며 축하를 보냈다.

양학선은 지난 6일 오후(한국시간) 영국 런던 노스 그리니치 아레나에서 열린 체조 남자 도마 결승에서 자신이 개발한 '양1' 기술을 선보이며, 러시아의 데니스 아블랴진 선수를 따돌리고 16.533의 점수로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날 양학선의 금메달 소식을 접한 스타들은 자신의 SNS에 응원의 글을 남기며, 양학선의 금메달 소식에 반가움을 드러냈다.

가수 겸 프로듀서 윤종신은 "저렇게 세계적인 선수를 올림픽 때가 되어서야 알아야만 하다니. 세계1등인데. 양학선 선수 감동이네요"라는 글을 게재했고, 그룹 비스트 멤버 이기광은 "양학선 선수 정말 최고입니다. 한국 체조 최초의 금메달 정말 대단한 사람입니다. 세계 1위 자랑스럽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개그맨 박휘순은 "체조 양학선 선수 금메달! 금메달을 따면 고향에 계신 부모님께 비닐하우스집 대신 번듯한 집을 지어드리겠다고 약속을 했다는데요! 가슴이 뜨거워지네요! 효자 양학선 선수 이제 대한민국 효자가 됐네요. 양학선 선수 화이팅!"이라며 응원글을 남겼다.

그룹 브라운 아이드 걸스 멤버 나르샤는 "양학선 선수 덕분에 오늘도 애국가를 듣는구나! 자랑스럽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고, 그룹 레인보우 멤버 김재경은 "와우. 이 무더운 여름날 더위가 싹 사라졌어요. 양학선 선수 최고! 애국가 불러야지"라며 양학선의 금메달을 축하했다.

한편 양학선 선수의 선전에 한국은 7일 현재 금메달 11개, 은메달 5개, 동메달 6개로 종합 순위 4위를 차지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