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정희, 밤샘 올림픽 응원에도 생얼 미모 '눈부셔'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2.08.04 13:58 / 조회 : 16242
  • 글자크기조절
image
ⓒ출처=윤정희 트위터


배우 윤정희가 밤늦은 시간까지 생얼로 한국선수들을 향한 올림픽 응원을 펼쳤다.

윤정희는 4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응원한 보람이 있네요. 값진 금메달. 4시간 후면 촬영하러 가야하지만 대한민국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 된 사진 속 윤정희는 화장기 없는 민낯으로 이불 속에서 머리를 쓸어 올리며 밝게 웃고 있다. 윤정희는 이날 남자 양궁 개인전을 보며 열띤 응원을 펼친 후 오진혁의 금메달 소식에 기쁜 마음으로 응원 인증샷을 올린 것이다.

이에 네티즌들은 "폭염에도 응원하시다니 멋져요" "응원한 덕분에 금메달 딴 것 같네요" "화장기 하나도 없는데 눈이 부시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정희는 현재 SBS 주말드라마 '맛있는 인생'에 출연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