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작곡가' 김도훈, 힙합그룹 '팬텀' 선보인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2.08.03 10:05 / 조회 : 5495
  • 글자크기조절
image
작곡가 김도훈 ⓒ사진제공=WA엔터테인먼트


히트 작곡가 겸 프로듀서 김도훈이 신예 힙합그룹 '팬텀(Phantom)'을 선보인다.

김도훈 작곡가가 선보이는 '팬텀'은 키겐, 산체스, 한해로 구성된 멀티풀 하이브리드 힙합유닛으로, 오는 16일 정식 데뷔앨범 발표에 앞서 이미 수많은 팬 층을 확보하며 음악관계자들 사이에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팬텀은 오는 7일에는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수록곡의 선공개가 계획돼 있어 블록버스터 급 신인의 데뷔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근 와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제작자로서의 행보를 알린 대한민국 최고의 작곡가 겸 프로듀서 김도훈과 브랜뉴뮤직의 수장 라이머가 의기투합하여 선보이는 팬텀은 씨앤블루, 휘성, 케이윌 등 수많은 뮤지션들의 히트곡을 양산해낸 '저작권 황제' 김도훈이 제작하는 1호가수로 남다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팬텀의 맏형이자 리더 키겐은 대한민국 일렉트로닉 1세대라 할 수 있는 하이브리파인(HybRefine)이라는 팀으로 활동하며 김형준, 버벌진트, 김진표 등의 타이틀곡을 프로듀싱해 실력을 검증받은 바 있다.

뉴질랜드 출신의 보컬 산체스는 버벌진트의 최근 신곡 '충분히 예뻐'에서 감성 깊은 보컬 피처링으로 보컬리스트로서의 역량을 선사했다. 또한 팬텀의 막내 한해는 힙합아이돌 블락비(Block B)의 원년 멤버로서, 랩은 물론, 퍼포먼스와 보컬, 그리고 엔터테이너로서의 능력까지 다양한 매력을 지니고 있다.

특히 이들은 김도훈이 제작을 맡았음에도 불구하고 이례적으로 멤버들의 자작곡으로 데뷔앨범 전곡을 채웠을 만큼 뛰어난 음악성을 자랑하고 있어 대형 실력파 그룹의 탄생을 예감하고 있다.

김도훈은 "멤버 개개인의 뛰어난 실력과 음악성에 직접 제작을 결심했다"며 "하반기 가요계를 강타할 최고의 실력파 신인그룹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