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닥터진' 촬영중 폭풍수면 "이틀간 못자"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8.02 13:09 / 조회 : 527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김재중 트위터


그룹 JYJ 김재중의 폭풍 수면 현장이 포착됐다.

김재중은 2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이틀간 한숨도 못자고 달리고 있다. 이건 연기가 아닙니다"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는 김재중이 촬영 도중 폭풍 수면에 빠진 모습이다. 김재중은 극중 역할 의상 그대로 대기하다 피곤함을 이기지 못하고 잠에 빠진 듯하다. 두 번째 공개된 사진에서는 더 깊이 잠에 빠져 몸을 주체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이틀이나 잠을 못자다니.. 안쓰럽다"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잠든 듯" "힘내세요! 파이팅!" 등 다양한 메시지를 보내왔다.

한편 김재중은 MBC 주말드라마 '닥터 진'에서 '김경탁' 역으로 활약 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