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 3R 미료 탈락..가리온·이재훈 '1위'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7.28 00:28 / 조회 : 7151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엠넷 '쇼미더머니'


'쇼미더머니' 가리온과 이재훈 팀이 1위를 차지, 미료가 탈락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 채널 Mnet '쇼미더머니'에서는 '8090'이라는 주제로 래퍼들의 공연이 펼쳐졌다.

이날 가리온과 이재훈 팀은 빛과 소금의 '내겐 노래 있어'라는 곡을 편곡해 무대를 선보였다. 이들은 잔잔한 멜로디에 맞게 부드러운 분위기를 이어가며 공연을 펼쳤다.

가리온과 이재훈 팀은 비록 75만 원이라는 적은 공연비를 받았지만 관중들의 최다 득표수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이재훈은 무대가 끝난 후 MC 은지원이 소감을 묻자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반면 탈락자로는 동점 세 팀이 후보로 올랐다. 탈락 후보로는 45rpm, 미료, 더블K가 선정됐다. 더블K와 김정훈 팀은 370만 원의 큰 공연비를 받았음에도 탈락 후보에 올라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결국 3차 공연의 탈락자로 미료가 선정됐다. 미료는 "재미있게 즐기다 간 것 같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줄 것이다. 김은영에게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며 탈락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