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재영, 쇼핑몰논란 공식사과.."거짓사용후기 없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2.07.24 19:33 / 조회 : 4480
  • 글자크기조절
image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탤런트 진재영이 쇼핑몰 논란과 관련해 공식 사과했다.

24일 진재영은 본인이 운영하는 인터넷 쇼핑몰 '아우라제이' 메인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진재영은 사과문을 통해 "이번 공정거래 위원회 관련 기사로 인해 많이들 놀라셨죠? 미숙한 운영과 부족함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저희 '아우라제이'가 이번에 공정위로부터 시정 명령받은 부분은 청약철회방해 '화이트색상, 실크소재, 재화, 세일 상품은 교환/반품/환불이 불가합니다' 라는 공지사항 때문입니다" 라며 "이 문구는 이후 바로 시정조치 됐으며 그동안 교환, 반품 부문에서 고객님들께 불편을 드린 점 다시 한 번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또 "이번 공정위조사 결과 저희 '아우라제이'는 거짓 사용 후기, 이벤트 조작은 단 한건도 없었으며 그 점에 대해서는 진실함을 약속며 "이번일을 교훈삼아 더욱더 고객님들 편에 서서 진심을 담아 노력하는 '아우라제이'가 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진재영이 운영하는 쇼핑몰은 연매출 205억 원으로 연예인 쇼핑몰 1위를 차지하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 9일 이 쇼핑몰이 반품불가와 청약철회 방해 등으로 전자상거래법을 위반했다며 4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