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인생극장' 규현 "'슈주' 데뷔, 신기했지만 걱정돼"

노형연 인턴기자 / 입력 : 2012.07.19 21:11 / 조회 : 4377
  • 글자크기조절
image
ⓒ KBS 2TV '스타인생극장'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규현이 데뷔 당시의 부담감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스타인생극장'에서 규현은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로 데뷔하면서 "많이 신기하면서도 (멤버로) 들어갔을 때 걱정됐다"라며 "이미 굉장히 잘되고 있는 신인그룹인데 내가 편승해서 활동하면 얼마나 많은 질타를 받을지 걱정됐다"고 말했다.

이어 "또 멤버들이 나를 안 좋아 할 것 이라고 생각했다"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규현은 "사실 지금도 연습생이라는 생각으로 활동한다"라며 "다른 멤버들은 오랜 시간 동안 연습해왔기 때문이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