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한채아, 주원 얼굴에 벌레목격 '불꽃따귀'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07.19 16:24 / 조회 : 26614
image
ⓒ사진=각시탈 공홈


배우 한채아가 부드러운 외모와 달리 매운 손맛을 선보였다.

지난 17일 KBS 2TV 수목드라마 '각시탈'(극본 유현미 연출 윤성식 차영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엔젤클럽 촬영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게재된 영상에서 주원과 한채아는 엔젤클럽을 배경으로 촬영에 임했다. 한채아는 촬영에 들어가기 전 벌레를 목격했다.

그는 벌레를 잡기 위해 이리저리 손을 움직이다 주원의 얼굴에 있는 벌레를 발견하고 갑자기 따귀를 때렸다.

한채아의 불꽃따귀에 주원은 귀여운 목소리로 "때리면 어떡해"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극중 두 사람은 서로 각시탈과 일본 스파이 역을 맡았음에도 실제로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했다.

주원은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처럼 연신 한채아와 박기웅을 향해 애교를 선보여 '각시탈'의 카리스마는 온데 간데 사라졌다.

이처럼 '각시탈'은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배우들의 다양한 모습을 볼 수 있는 촬영현장 영상을 공개한다. '각시탈' 한 제작 관계자는 최근 스타뉴스에 "'각시탈' 촬영장 영상은 극 분위기와 다르게 화기애애하다보니 시청자들이 많이 좋아 한다. 앞으로도 기대해달

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