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음식 투정하는 '황제 남편' 등장

황인선 인턴기자 / 입력 : 2012.07.17 00:32 / 조회 : 5344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방송 영상 캡쳐


'안녕하세요'에 심한 음식 투정을 하는 남편이 등장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같은 반찬을 내놓으면 쓰레기통에 버려버리는 남편이 고민이라는 아내 신은희씨가 출연했다.

신은희씨는 "한식 중식 일식에 사찰음식과 궁중음식까지 배웠고, 대학 호텔조리과에서도 음식을 조금 배웠다"며 "한 끼마다 반찬이 고기가 나오면 8~9가지, 고기가 안 나오면 12~15가지를 내놓는데도 남편이 불만을 토로한다"고 말했다.

남편은 "매일 일상이 똑같으니 밥이라도 다르게 먹고 싶지 않냐"며 "다른 집에서도 다 이렇게 먹을 텐데 왜 이게 고민인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또 "입맛에 맞지 않는 음식을 먹지 않는 것이 뭐가 문제냐"고 말했다. 남편은 심지어 장모님이 해주신 음식도 먹고 싶지 않으면 먹지 않는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음식 투정 남편' 사연은 117표를 얻어 1승에는 실패했다. 남편은 마지막까지 "내가 잘못한 것 같진 않은데"라고 말해 방청객들의 야유를 받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