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두심 "정계진출 제의 받았다..봉급적어 거절"

노형연 인턴기자 / 입력 : 2012.07.03 00:09 / 조회 : 2823
  • 글자크기조절
image
ⓒ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배우 고두심이 정계 진출 제의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토크쇼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 고두심은 그동안 자신에게 얽힌 루머들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경규는 "정치계 진출 제의를 받은 적이 있냐"라고 질문하자 고두심은 "없던 말은 아니다"라며 인정했다.

고두심은 "친한 지인을 통해 정치계 진출을 권유받았다"라며 "그래서 정치인들 봉급이 얼마냐고 물었더니 말해주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고두심은 "봉급을 듣고 나서 '우린 식구가 많아서 생활이 되지 않는다'라고 거절했다"고 지혜롭게 거절한 사연을 말했다.

고두심은 "정치는 정치를 공부한 사람들이 해야지 TV에 나와서 인기를 얻었고 정치에 뛰어들면 안 된다"라며 소신을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