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주은, 3살 연상 문용현과 오늘(30일) 웨딩마치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06.30 13:21 / 조회 : 1752
  • 글자크기조절
image
오주은(왼쪽)과 문용현 <사진=알스컴퍼니>


탤런트 오주은(32)이 뮤지컬 배우이자 개그맨 문용현(35)과 30일 웨딩마치를 울린다.

오주은과 문용현은 이날 오후 5시 서울 강남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8년 전 방송동료들과의 첫 만남을 시작으로 서로를 응원하는 동료로만 지내오다 작년 연말 오랜만에 지인들과 만남의 자리를 계기로 사랑을 쌓으며 본격적으로 교제해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결혼식은 두 사람이 다니는 담임목사님의 주례로 조용히 비공개 예배형식으로 치러진다. 축가는 유리상자 이세준이 부른다.

신혼여행은 오주은이 현재 출연중인 채널A '굿바이 마눌'의 촬영이 끝나는 대로 다녀올 예정이다.

오주은은 2004년 '파리의 연인'에서 문윤아 역으로 주목을 받아, 드라마 '어여쁜 당신', '여자는 다 그래', 예능 프로그램 '무한걸스' 등에 출연하였으며, 현재 드라마 '굿바이 마눌'에 주지애 역으로 출연하고 있다.

문용현은 2004년 MBC 공채 14기 개그맨으로 데뷔해, '코미디하우스', '웃찾사' 등 개그프로를 거쳐 최근엔 뮤지컬 '김종욱 찾기', '안녕 프란체스카', '위대한 캣츠비' 등 여러 뮤지컬에 출연해 뮤지컬배우로도 활약하고 있으며 현재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하는 KBS 어린이 프로그램 TV유치원 '파니파니'에서 MC로 활동 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