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원구성 타결..MBC파업 해결 실마리 보여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2.06.29 15:39 / 조회 : 1454
  • 글자크기조절
image
ⓒMBC


29일 여야가 국회 원구성 협상을 타결하면서 MBC 파업 사태 해결을 제19대 국회 제 1 과제로 명시했다.

29일 MBC노조에 따르면 새누리당과 민주통합당 원내대표는 원구성합의문에 "MBC 파업사태를 오는 8월 구성되는 새로운 방송문화진흥회(이하 방문진) 이사회를 통해 해결할 것"이라며 "노사 양측 요구를 합리적 경영판단 및 법상식과 순리에 따라 조정, 처리하도록 한다"고 했다.

MBC노조는 여야의 합의문을 두고 "8월의 새 방문진이 김재철 MBC사장의 퇴진을 위한 길을 열어놓았다는 점에서 대단히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한편 방송통신위원회는 오는 8월 6일 MBC 사장 선임권을 가진 방문진 이사 9명의 임기가 끝나면 새 이사진 구성에 들어간다. 대통령 여당 야당에서 각각 3인을 추천받아 방송통신위원회가 최종적으로 결정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