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숙 "연정훈·서지석, 무시했었다"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6.27 23:33 / 조회 : 5856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MBC '라디오 스타'


개그우먼 김숙이 연정훈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김숙은 27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 출연해 "과거 연정훈과 KBS 2TV 시트콤 '두 남자 이야기'에 출연했다"고 말했다.

김숙은 "당시 내가 '따귀 소녀'로 엄청 바빴다"며 "시트콤 스케줄이 내게 맞춰졌다"고 고백했다.

그는 "하도 바빠서 신인 배우가 와도 신경 쓸 겨를이 없었다"며 "그래서 당시에도 연정훈을 무시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김숙은 이어 "서지석도 tvN 드라마 '매니'에 출연 당시 조금 무시했었다"며 "당시 서지석이 너무 열심히 해서 그랬던 것 같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한편 이날 '라스'에는 박미선 송은이 김숙 김지혜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