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연애금지령 이유는? '남자 연예인 보호'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7 12:11 / 조회 : 3252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SBS '강심장'>


개그우먼 정주리가 소속사로부터 연애금지령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SBS '강심장'에는 지난주에 이어 이기우 유인영 김부선 한혜린 유세윤 장동민 유상무 등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배우 김형민과의 공개연애를 선언한 김빈우와 관련해 정주리는 "김빈우와 내가 같은 소속사다. 사장님이 나에게는 연애금지령을 내렸는데, 어떻게 허락을 받은 건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 같은 정주리의 질문에 MC 이동욱은 왜 연애금지령을 받았는지 물었고, 이에 정주리는 "여자 연예인이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고 들었다"고 조신하게 대답했다. 그러자 변기수는 "아니다. 남자 연예인을 배려하기 위해서다"라고 말해 정주리를 당혹케 했다.

이들의 대화를 접한 MC 신동엽은 "정주리가 말은 저렇게 하지만 굉장히 자유분방한 연애주의자이다"라고 말했고, 이에 정주리는 "네. 저 까졌어요"라고 당당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김빈우는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힘들었던 시기에 남자친구가 옆을 지켜주며 도와줬다고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