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호, 아내와 첫만남 공개 "거리감 느꼈었다"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7 10:18 / 조회 : 3734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SBS '좋은 아침'>


배우 손병호가 아내 최지연 씨와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손병호는 27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해 무용가 출신 아내와의 독특했던 첫 만남 일화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손병호는 "1993년 극단과 무용단의 합동공연을 했을 당시 여주인공이었던 아내를 처음 만났다. 당시 나의 자격지심인지는 몰라도 아내와의 거리감이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쫑파티 현장에서 야자타임을 했을 때 아내가 한 배우에게 반말을 했고, 이에 발끈해 소리를 지르며 아내를 다그친 적이 있었다"며 "다음날 계속 자책감이 들었고, 3일간 후회했다. 이후 아내에게 전화가 왔고, 그 전화를 계기로 아내와 만남을 계속 가지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손병호는 '딸 바보'로서의 가정적인 모습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