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두심, 애마부인 캐스팅 거절.."노출이 심해서" 고백

노형연 인턴기자 / 입력 : 2012.06.26 00:31 / 조회 : 6813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힐링캠프'


배우 고두심이 영화 '애마부인'의 주인공이 될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힐링캠프'에 출연한 고두심은 가슴이 커서 영화 '애마부인'주인공 제의를 받았다고 비공개 일화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고두심은 "내가 가슴이 커서 애마부인에 뽑혔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줬다.

고두심은 "내가 거절해서 안소영이 된거다"라며 "정일엽 감독의 캐스팅 전화를 받고 만나서 대본을 봤지만 노출신으로 자신감이 떨어져 거절했다"라며 비공개 일화를 말했다.

이어 고두심은 "그 때 애마 부인을 맡았으면 사랑하다 죽는 역은 내가 다하는 건데"라며 아쉬워해 웃음을 줬다.

고두심은 영화 '성춘향' 캐스팅에 대해 "이것도 가슴 때문에 못했다"라며 "가슴이 커서 한복 저고리가 뜨더라"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