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품', '개콘' 제쳤다..시청률 20%돌파·주말 접수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6.25 06:55 / 조회 : 4399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신사의품격'


SBS 주말드라마 '신사의 품격'의 시청률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동시간대 1위를 지켰다.

25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24일 방송된 '신사의 품격'은 20.3%(이하 전국 집계 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회 18.6%보다 1.7%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로써 '신사의 품격'은 연일 최고 시청률 기록을 갈아치우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회를 거듭할 수록 남녀 주인공의 러브라인과 더불어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은 결과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수(김하늘 분)가 도진(장동건 분)에 대한 사랑을 깨닫고, 진심을 보이려 노력했다. 이수는 도진에게 사과하기 위해 애를 쓰고, 유리창을 사이에 두고 키스를 건네며 자신의 마음을 보였다.

한편 MBC '닥터진'은 12.7%, KBS 2TV '개그콘서트'는 18.0%의 시청률을 각각 나타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