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연, 턱돌이에 유쾌 시구굴욕..'수빈 더 좋아'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4 10:34 / 조회 : 30544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SBS ESPN '2012 팔도프로야구'>


배우 박시연이 넥센 히어로즈의 마스코트 턱돌이로부터 유쾌한 굴욕을 당해 주위를 밓소 짓게 했다.

지난 23일 서울 목동경기장에서 열린 '2012 팔도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 삼성 라이온즈간의 경기에서 박시연은 시구자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넥센의 유니폼 입고 마운드에 오른 박시연은 깔끔한 시구로 관중들의 환호를 받으며 걸어 나왔고, 이를 기다리던 턱돌이는 박시연을 부른 뒤 "임자 있는 사람 싫어. 난 오직 달샤벳 수빈"이라고 장난스런 문구가 적힌 판넬을 들어 보여 박시연에게 굴욕을 안겼다.

박시연의 시구 굴욕을 접한 네티즌들은 "턱돌이 장난에도 웃음 잃지 않는 모습 보기 좋다" "턱돌이 장난이 요즘 더 심해지네" "나중에 멋진 시구 또 한 번 보여주시길"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경기는 삼성 라이온즈가 넥센 히어로즈에 승리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