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원걸, 신곡으로 차트 싹쓸이.. 네티즌 '호평'

강소연 인턴기자 / 입력 : 2012.06.03 10:49 / 조회 : 3982
image
ⓒ빅뱅 <사진출처=YG라이프>


컴백 직후 음원 차트를 싹쓸이 중인 5인 남자 아이돌그룹 빅뱅과 걸 그룹 원더걸스의 신곡이 네티즌 사이에서 호평을 얻고 있다.

빅뱅이 속한 YG엔터테인먼트는 3일 0시 타이틀곡인 '몬스터'를 포함한 새 음반 수록곡들의 모든 음원을 선 공개했다.

타이틀 곡 '몬스터'는 빅뱅의 멤버 지드래곤이 신예 작곡가 최필강과 함께 만든 곡으로 빅뱅 특유의 중독성 있는 감성적 멜로디가 돋보이는 일렉트로닉 댄스곡이다.

공개 직후 '몬스터'는 멜론 올레뮤직 엠넷 벅스 몽키3 등 국내 주요 음악 사이트의 실시간 차트의 1위를 차지하는 저력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네티즌은 이에 "믿고 듣는 빅뱅. 이번 노래도 다 좋다!", "지드래곤 작사 실력이 점점 늘어간다", "빅뱅의 완승이다", "몬스터도 좋은데 인트로도 정말 좋다" 등의 호평을 쏟아냈다.

image
ⓒ원더걸스 '라이크 디스' 뮤직비디오 캡처


원더걸스 역시 이날 음원 공개 직후 타이틀곡 '라이크 디스'를 중심으로 '걸프렌드', '헤이 보이' 등 여러 신곡을 순위권으로 올렸다.

타이틀곡 '라이크 디스'는 JYP엔터테인먼트의 수장인 박진영이 만든 곡으로 일렉트로닉 힙합 스타일의 노래다.

특히 같은 날 음원과 함께 공개된 '라이크 디스' 뮤직비디오에서 원더걸스 멤버들은 깜찍한 엉덩이춤과 함께 개다리춤까지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네티즌은 이에 "노래 정말 좋다. 쉽게 안 질릴 듯", "역시 다른 아이돌 그룹하고 차이가 난다", "수록곡들 다 좋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