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품'김수로 "윤세아와 드라마 첫키스신..떨렸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2.05.23 16:17 / 조회 : 4770
image
김수로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김수로가 자신의 드라마에서의 첫 키스에 대해 "떨렸다"고 밝혔다.

김수로는 23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열린 SBS 새 주말특별기획 '신사의 품격'(극본 김은숙·연출 신우철, 이하 '신품') 제작발표회에서 키스신에 얽힌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김수로는 "드라마에서 처음으로 키스신을 찍어서 떨렸다"고 고백하며 "그렇지만 상대 배우였던 윤세아의 좋은 리드로 잘 끝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드라마에 대해 "30~40대 남자 시청자들이 공감을 하면서 좋아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네 남자들이 모여서 하는 행태가 무엇일까에 대한 부분을 이번 드라마를 통해 여성 시청자들에게 알려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주기도 했다.

김수로는 이번 작품에서 인간적이면서도 소년같은 순정마초 성격의 건축 사무소 소장 임태산 역을 맡았다.

'신품'은 사랑과 이별, 성공과 좌절을 경험하며 세상 그 어떤 일에도 미혹되지 않는 불혹을 넘긴 꽃중년 남자 4명이 그려내는 '로맨틱 미중년 드라마'로 들키고 싶지 않은 남자들만의 심리를 화끈하게 풀어내 남자들의 속내를 엿볼 수 있는 로맨틱 코미디이다.

오는 26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