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소, '제3병원' 합류..막강 여의사 라인 구축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04.04 09:26 / 조회 : 3176
  • 글자크기조절
image


탤런트 최윤소가 메디컬 드라마 '제3병원'에 캐스팅돼 김승우, 오지호, 김민정과 호흡을 맞춘다.

4일 소속사에 따르면 최윤소는 오는 7월 말 tvN 월화드라마로 방송 예정인 '제3병원'(극본 성진미·연출 김솔매 황정현)에 합류, 막강 여의사 라인을 구축한다.

최윤소가 맡은 정승희는 응급의학과 소속에 신경외과 파견 레지던트 1년차. 외모는 탤런트 급이고 예쁘고 상냥한 매력을 보이며 주변 남자 의사들의 주목을 한 몸에 받는 인물. 자기가 맘에 둔 남자는 놓치지 않으려는 도전(?)정신까지, 갖출 건 다 갖춘 매력녀로 등장할 예정이다.

'제3병원'은 '아이리스', '아테나' 등 화제를 모은 드라마를 만들어온 태원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한 메디컬 드라마. 4월 초부터 사전 제작에 돌입해 오는 7월 말 방송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