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현희 "성형 이유? 남편 사랑받고 싶어서…"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2.29 10:16 / 조회 : 162310
image
ⓒ사진출처=여유만만 방송화면
배우 노현희가 성형수술에 대한 후회를 고백했다.

노현희는 29일 오전 KBS 2TV '여유만만'에 출연해 자신의 성형수술에 대한 후회를 언급했다.

노현희는 "방송을 시작하면서 외모에 욕심이 생겼다"고 말하며 "거기다 귀가 얇은 편이라 주위에서 하는 이야기들을 듣다보니 수술을 결심했다"라며 성형을 하게 된 계기를 고백했다.

이어 "과거 남편과 대중의 사랑을 받고 싶은 심정에 자꾸만 수술을 하게 됐다"라며 "눈과 코를 두어 번 성형했다"라고 말해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노현희는 "이제는 더 이상 얼굴에 손대지 않는다. 다시 대중들 앞에 서서 연기를 하고 싶다"라는 마무리로 연기생활 재기에 대해 희망했다.

한편 노현희는 지난 2009년 신동진 MBC 아나운서와 이혼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